快捷搜索:  as

中기업 해외공사 차질 없도록 최선 다해

국가에너지그룹 궈화전력 인도네시아 자바 전력소 직원이 가스수송 시스템 설비 운영 상태를 점검하고 있다. [사진 출처: 궈화전력]

중국 기업은 글로벌 공급라인, 산업라인과 연계된 동시에 해외공사를 다량 수주했다. 2019년에만 1억 달러 이상 해외 공사건이 506건이다. 코로나19 감염 사태 후 이들 공사는 예정대로 추진되었을까? 현재 관련 중국 기업은 업무 재개에 적극 나서 글로벌 산업라인을 안정화하고, 국제 공급라인을 원활히 하는 한편 공사가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했다.

카자흐스탄의 중국전력 Zhanatas 풍력발전사업공사 측은 우선적으로 방역 조치를 마련하는 한편 대사관 측과 연계해 분야별로 방역에 만전을 기하는 동시에 공사 진행에도 착오가 없도록 당부했다.

현지 Zhanatas 공사 현장 근로자 130명 중 약 절반이 현지인이며, 카자흐스탄 현지 문화를 존중하면서도 공사 일정과 건설 필요성을 고려해 춘절(春節) 연휴 기간 동안 쉬지 않고 각 분야별 공사가 진행되었다. Zhanatas 공사 모든 근로자들은 눈보라 속에서 분투하며 조속한 완공을 위해 노력했다.

파키스탄에서 춘절 기간에 중국 건설 근로자 896명과 현지인 4370명은 카롯(Karot) 수력발전소 공사 일선에 투입되어 올해 홍수 예방 및 댐 물 저장을 확보하고자 했다.

카롯 수력발전소는 ‘중국-파키스탄 경제회랑’ 우선 시행사업으로 발전소가 완공되면 매년 약 32억 킬로와트 청정에너지를 공급해 파키스탄 경제사회 발전에 충분한 에너지를 제공하게 된다.

국무원 국유자산감독관리위원회 펑화강(彭華崗) 비서장은 중앙기업의 해외 사업은 현지인과 국제 인력을 대거 고용하고 따라서 현지 및 제3자 역량을 빌어 해외 나라별 사업에 대한 자원 분배를 합리적이고 체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감염 사태에 중국 기업의 해외 사업은 각종 조치로 일선 근로자들의 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아울러 기업 해외 파견 직원들에 대한 관리도 철저하게 하고 있다.

1월 20일, 국가에너지그룹 궈화(國華)전력공사가 인도네시아 자바(Java) 공사와 관련 방역 긴급 회의를 소집해 분야별 방역 작업을 신속하게 지시했다. 사무실, 통제실, 기숙사, 식당, 행사장 등 인원 밀집 장소를 일괄적으로 소독하고 정기적으로 환기를 시키며, 식당 식품 공급도 조절하고, 사람이 모일 수 있는 회의도 철저하게 제한하는 등 가급적 원격 방식이나 전화 회의 방식을 도입하며, 생활과 사무 두 가지 측면의 방역에 철저히 했다.

만약을 대비해 인도네시아 상주 기업의 경우는 인적 왕래를 제한하고 국내 감염 사태가 해결되기 전까지 내국인의 인도네시아 방문을 잠정 연기하고, 인도네시아 상주 인원도 귀국 휴가나 출장을 중단하고 있다. 아울러 공장은 철저한 봉쇄 관리로 출입 인원 정보와 건강 현황을 검사하여 근무지 안전을 보장했다.

앙골라 해외 사업의 경우도 중국 근로자들의 앙골라 복귀를 잠정 연기함에 따라 앙골라에 상주하는 중국 근로자들이 여러 사람 일을 한꺼번에 맡으며 온라인 근무 등 방법을 충분히 활용하는 한편 현지 인력을 신속하게 모집, 채용하여 공사가 빠르게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하고 있다.

중국건재그룹(CNBM) 소속 중차이(中材•SINOMA)국제, 중국건재공정, 중차이에너지절약(節能) 등 기업이 과학적인 기획과 합리적인 계획으로 해외 시멘트, 석고판, 주택 등 공사 계약 3건, 해외 설비 제품 공급 계약 2건을 신규 체결하고, 110여 개 해외 시멘트, 유리, 태양광, 에너지절약 등 기존 사업도 예정대로 추진하여 이 중 다수 사업이 성공을 거뒀거나 제품을 출고했다.

사업이 안정적으로 추진되면서 건설 중인 사업들이 순차적으로 재개되고 있다. 급박한 시기 이러한 희소식을 통해 해외 중국 기업의 책임감을 여실히 보여주고, 기업의 신속한 업무 재개에도 한층 활력을 불어넣는다. (번역: 조미경)

원문 출처: 인민일보

您可能还会对下面的文章感兴趣: